서울노인복지센터

탑골이야기

서울노인복지센터의 다양한 소식을 전해드립니다.

탑골이야기

센터소식

탑골이야기센터소식

[지역복지과] 시니어 공방의 시 한 구절 들어보세요.

담당자   ㅣ  2018-02-07 오후 1:38:42  ㅣ  조회:62

   

연일 매서운 추위에 잔뜩 웅크리다보니

길을 걸어도 주변 풍경을 돌아볼 마음의 여유가 없는 것 같습니다.

 

잠시 추위를 달래며 어르신이 손수 만든 공예품을 감상하러 온

방문객을 맞이하는 시니어 공방에서는

봄을 기다리는 어르신의 시 한 구절이 들려옵니다.

지난해 여름, 무척 덥다며
이 여름 언제 가는지 이야기 나누던 그때가 생각납니다.
꽃 새소리도 제법 들려오며 꽃내음도 퍼지는 봄이 오겠지요.
 

겨 울 이 별


조급한 마음에 봄볕인가 했더니  까칠한 칼바람에 볼이 애리다  어지럽게 눈까지 흩날리니  한 겨울이 따로 없다.

웬만하면 좀 쉬었다 춰도 좋으련만 내친 김에 다 주고 갈 모양이다 


그래도 절기가 어디 더디 오랴?


입춘 가까우니 양지쪽 눈 시리다. 몰래 온기 돋아 문뜩 낯설더니  그늘 가 잔설에 애써 눈물 배었네 

가는 겨울 아쉬워선지 살며시 오는 봄이 반가워서인지 ..


2018/02/01 ♡牛步 정순택

 

올 겨울의 끝자락 추위에

마음 달래드릴 시니어공방으로 놀러오세요.


지역복지과 02-6220-8542

댓글 : 5개
저작권 등 다른 사람의 권리를 침해하거나 명예를 훼손하는 게시물은 이용약관 및 관련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으실 수 있습니다.
1324645
빨간색 숫자만 순서대로 입력하세요.
  • 홍길동16-05-19 17:36 댓글수정삭제

    더불어 직원 개개인의 개성과 기술력이 프로젝트 곳곳에 묻어나며 항상 연구하고 투자하는

  • 홍길동16-05-19 17:36 댓글수정삭제

    더불어 직원 개개인의 개성과 기술력이 프로젝트 곳곳에 묻어나며 항상 연구하고 투자하는

    1324645

    빨간색 숫자만 순서대로 입력하세요.

    김영희16-05-19 17:36 댓글수정삭제

    (홍길동)더불어 직원 개개인의 개성과 기술력이 프로젝트 곳곳에 묻어나며 더불어 직원 개개인의 개성과 기술력이 프로젝트 곳곳에 묻어나며 항상 연구하고 투자하는

    박철수16-05-19 17:36 댓글수정삭제

    (김영희)더불어 직원 개개인의 개성과 기술력이 프로젝트 곳곳에 묻어나며 더불어 직원 개개인의 개성과 기술력이 프로젝트 곳곳에 묻어나며 항상 연구하고 투자하는

    게시물을 삭제합니다

전체 : 231 / 현재 : 1/26 페이지

본 사이트는
Internet Explorer 8 이하 버전을
지원하지 않습니다.

Internet Explorer 9 이상으로 업데이트 하거나
크롬, 파이어폭스, 오페라, 사파리 최신 브라우저를 이용해 주십시오.
불편을 드려 죄송합니다.

Internet Explorer Update